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하영 김포위원장,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 임명돼

조충민 ccm0808@joongboo.com 2017년 01월 11일 수요일

정하영(54, 사진) 더불어민주당 김포을지역위원장이 중앙당 부대변인으로 임명됐다.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는 지난주 회의를 열고 부대변인 및 정책위부의장 임명 건을 의결했으며, 11일 추미애 당 대표가 임명장을 수여했다.

임명장을 받은 정 부대변인은 “지난해부터 우리 국민은 소수 권력자들의 국정농단과 헌정 유린에 맞서 평화적인 광장 민주주의로, 세계사에 길이 남을 촛불 시민혁명을 이뤄냈다. 결국 국민이 이 나라의 주인이었고, 정치는 더 낮아져야 하며 정치가 국민을 믿고 올바른 길을 가야 민생도 풀리고 미래도 열린다는 것을 모두가 알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정 부대변인은 “앞으로 김포 등 지역당원들과 국민들의 민심이 제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중앙당과의 가교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 부대변인은 학교급식 개선과 조례 제정을 위한 경기도운동본부 집행위원장을 거쳐 김포시의회 행정복지위원장, 부의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 2016년 총선에 출마해 낙선한 바 있다. 현재 더불어민주당 김포을 지역위원장과 경기도당 운영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조충민 기자/ccm0808@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