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 혼자 산다' 윤현민, 이시언 집 청소 돌입…옷장서 고대유물 발견 '정체는?'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02월 17일 금요일

▲ '나 혼자 산다' 윤현민 이시언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윤현민, 이시언 집 청소 돌입…옷장서 고대유물 발견 '정체는?'

'나 혼자 산다' 이시언이 집 정리 구원투수인 윤현민과 침실 리모델링에 돌입한다.

17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 193회에서는 이시언과 윤현민이 시언하우스를 리모델링하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이시언은 가구배치 바꾸기가 취미인 윤현민을 초대해 4년 동안 꿈꿔온 안방 리모델링을 할 예정이다.

프로 살림남인 윤현민은 생각보다 심각한 시언하우스의 상태에 멈칫하며 동공지진을 일으켰다는 후문이어서 두 사람의 침실 리모델링이 순탄치 않을 것을 예고하고 있다.

특히 이시언은 윤현민에게 "양말은 포기해"라며 미리 경고를 했고, 공개된 스틸에는 이시언과 윤현민이 새까맣게 변한 자신들의 발바닥을 보고 비명을 지르고 있어 폭소를 자아낸다.

또 이시언은 옷장 뒤에서 고대유물(?)을 발견해 윤현민을 깜짝 놀라게 했고, 윤현민은 먼지가 가득 쌓인 상자에 이시언의 이름을 쓰는 장난을 쳐 이시언을 당황하게 했다고 전해져 두 사람의 좌충우돌한 리모델링에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윤현민은 이시언을 위해 시언하우스를 단번에 호텔로 업그레이드 시킬 수 있는 특별한 선물을 했다고 전해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오늘(17일) 밤 11시 10분 방송.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