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상] 美 유나이티드 항공, '오버부킹'으로 승객 강제로 끌어내…오버부킹이 뭐길래?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04월 11일 화요일

▲ 유나이티드 항공 <사진=유튜브>
[영상] 美 유나이티드 항공, '오버부킹'으로 승객 강제로 끌어내…오버부킹이 뭐길래?

미국 유나이티드 항공이 오버부킹 된 비행기에서 승객을 강제로 끌어내린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오버부킹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1일 한 매체에 따르면 10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은 시카고 오헤어 국제공항을 출발해 켄터키 주 루이빌로 향할 예정이던 유나이티드항공에서 한 남성이 당국자에 의해 강제로 끌려내려졌다.

오버부킹이란 항공기에 정원보다 많은 승객이 탑승한 상황을 뜻한다. 당시 유나이티드 항공 측에서는 다음 항공편으로 갈 지원자를 모집했지만 아무도 나서지 않았다.

공개된 동영상을 보면 한 당국자가 한 승객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무력으로 끌어내기 시작한다. 갑작스러운 상황에 이 남성은 비명을 지르고 버텼지만 이내 포기하고 당국자와 함께 비행기에서 내렸다.

시카고 오헤어 국제공항을 출발, 켄터키 주 루이빌로 향할 예정이던 유나이티드항공에서 한 남성이 당국자에 의해 강제로 끌려내려지고 있다. 동양인 승객은 비명을 지르며 저항했지만 이내 포기한 채 질질 끌려 나간다.

당시 유나이티드항공 측은 "오버부킹을 해소하지 위해 무작위로 4명을 찍었고, 이 중 한 명이 말을 듣지 않아 무력을 동원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하지만 당시 이를 참관한 경찰관 2명은 이를 방관했다.

논란이 거세지자 유나이티드 항공 측은 홈페이지에 "초과 예약 상황에 대해 사과드린다. 우리는 적법한 절차를 따랐다. 비행기는 출발해야 했다"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