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어, 저거 사람 아니야?" 인터넷 생방송 중 BJ가 바닷가서 시신 발견

2017년 05월 31일 수요일

 
▲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부산 다대포에서 인터넷 생방송을 하던 진행자가 우연히 변사체를 발견, 신고했다.

 31일 인터넷 커뮤니티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15분께 부산 사하구 다대포 해수욕장에서 모 인터넷방송 진행자(BJ)가 한밤에 바닷가를 산책하는 콘셉트의 생방송을하다가 시신을 발견했다.

 BJ는 해변에 마네킹 같은 것이 있다며 접근한 뒤 실제 시신임을 확인하고 소스라치게 놀라 도망쳤다.

 BJ는 얼마 뒤 경찰에 이 사실을 신고했다.

 이런 BJ와 변사체 모습은 당시 인터넷방송을 시청하던 100여 명에게 여과 없이 전달됐다.

 현재 BJ는 해당 동영상을 삭제한 상태다.

 일부 시청자가 인터넷 생방송 영상을 캡처해 올린 사진과 글이 현재 다수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 게시돼 있다.

 부산해양경비안전서는 숨진 사람이 서모(24) 씨로 확인됐으며 편지나 유서 등은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부산해경은 서씨의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