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바른정당 "홍준표, 文대통령 회동 거부 ' '좀팽이', '놀부심보'"

2017년 07월 16일 일요일

 

바른정당이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의 청와대 회동 불참 방침과 관련, '좀팽이', '놀부심보' 등 원색적인 표현을 써가며 비난했다.

 이종철 대변인은 16일 논평에서 "늦었지만 문재인 대통령의 영수회담 제안은 다행"이라며 "홍준표 대표는 영수회담 제의를 거부하고 대신 원내대표 회담을 제안했는데, 같은 야당이지만 너무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했다.

 이 대변인은 "영수회담을 제안한 대통령에게 당 대표는 못 가겠으니 원내대표들과 만나 이야기하라는 것은 '좀팽이', '놀부심보'와 같다"면서 "홍 대표는 문 대통령의 첫 영수회담 제안에 제1야당으로서 옹졸하고 거만한 태도를 버려야 한다"고 힐난했다.

 이 대변인은 이어 "국민은 이제 정치가 '애들 정치'가 아니라 '어른 정치'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나 홀로 '후진 야당'에 안주하고자 한다면 홍 대표는 영원히 '애들 정치'를 하기 바란다"고 비꼬았다. 연합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