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홈런 4방으로 SK에 11-3 완승

장환순 janghs@joongboo.com 2017년 08월 14일 월요일
kt wiz가 홈런 4방을 앞세워 갈 길 바쁜 SK와이번스를 제압하고 전날 패배를 되갚았다.

kt는 13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와의 2연전 마지막 경기에서 11-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t는 35승71패가 됐고, SK(55승1무56패)는 공동 6위에서 7위로 한 계단 내려갔다.

kt 선발 투수 고영표는 6이닝 동안 5피안타 9탈삼진 3실점(3자책)으로 호투하며 시즌 6승(11패)째를 거뒀다. 개인 최다 탈삼진 기록도 세웠다.

kt 타선은 이날 홈런 4개를 포함해 안타 19개를 뽑아냈다.

1회초 2점을 올린 kt는 2회 오태곤이 솔로포를 터트려 3-0으로 달아났다.

kt는 4회초 정현과 전민수의 연속 적시타로 3점을 더 뽑아냈다. 4회말 SK 나주환에게 투런포를 허용했지만, 5회초 윤석민의 솔로포로 다시 격차를 벌렸다. 윤석민은 선두 타자로 나선 9회초에도 홈런을 뽑아내는 저력을 뽐냈다.

이해창은 7-3으로 앞선 7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장환순기자/janghs@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