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군, 200억 규모 재규어 랜드로버 체험센터 유치 속도

김규철 kimkc6803@joongboo.com 2017년 09월 12일 화요일
양평군이 오프로드 코스와 장애물 코스 등을 갖춘 200억 원 규모의 재규어 랜드로버 고객체험센터 유치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한화리조트 내에 유치 예정인 재규어 랜드로버 고객체험센터(Brand Experience Center. BEC)는 영국 재규어 랜드로버 그룹이 100% 투자하는 사업으로 오프로드 코스와 웰컴센터, 장애물코스, 편의 및 숙박시설 등이 들어선다.

군은 재규어 랜드로버 고객체험센터 유치를 위해 지난달 11일과 23일 두 차례에 걸쳐 업체관계자와 미팅을 갖는 등 추석 전 3자간 업무협약 체결을 하고, 향후 토지이용계획 변경 등 인·허가 절차를 거쳐 내년 하반기 착공을 계획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그동안 고객체험센터 대상지로 한국과 일본을 놓고 저울질 하다가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지난 5일 영국본사에서 최종 투자승인을 받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재규어 랜드로버 고객체험센터는 15만㎡ 규모로 건립되며 오는 2019년말 완공될 것으로 전망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유치되면 부진했던 한화리조트 복합휴양단지 사업이 조기에 가시권에 들어오는 등 내방객 증가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며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협의와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한화리조트&호텔 관계자는 “재규어 랜드로버 본사의 한국 투자결정은 확인됐지만 아직 정확한 투자 규모와 구체적인 내용은 확정된 것이 없다”면서 “현재 본사 차원에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김규철기자/kimkc6803@joongboo.com
▲ 사진=연합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