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동욱 "남경필 아들 군대폭행·마약까지 경기도지사직 사퇴하고 정계은퇴 선언해야"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09월 18일 월요일

▲ <사진=신동욱 트위터 캡처>
신동욱 "남경필 아들 군대폭행·마약까지 경기도지사직 사퇴하고 정계은퇴 선언해야"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남경필 경기도지사 아들의 마약 혐의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신동욱 총재는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남경필 장남 '마약 혐의' 긴급체포, 아들이 군대폭행 이어 마약까지 막장정치드라마 따로 없는 꼴이고 경기도지사직 사퇴하고 정계은퇴 선언해야 맞는 꼴"이라고 적었다.

이어 "바른정당 이혜훈 이어 남경필 참사까지 X바른정당 꼴이고 한국당에 흡수통합은 운명이고 숙명 꼴"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이날 남경필 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국시각 오늘 새벽, 저의 둘째 아들로부터 전화를 받았다"며 "군복무 중 후임병을 폭행하는 죄를 지었던 제 큰 아들이 또다시 범죄를 저지르고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는 것"이라며 사과의 뜻을 밝혔다.

한편 현재 남 지사의 아들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마약수사계에 검거돼 조사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지예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