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경필 "청년통장이 사행성 포퓰리즘? 이재명, 청년들에 모욕성 발언…사과하라"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09월 23일 토요일

▲ 남경필 경기도지사 <사진=연합>
남경필 "청년통장이 사행성 포퓰리즘? 이재명, 청년들에 모욕성 발언…사과하라"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경기도의 '청년통장' 사업을 '사행성 포퓰리즘'이라고 비판한 이재명 성남시장을 향해 "청년들에게 사과하라"고 말했다.

남경필 지사는 22일 SBS라디오 '김성준의 시사전망대' 전화 인터뷰에서 "사행성이란 말은 우연히 이익을 위해 요행을 바라는 것"이라며 "여기(청년통장) 지원하는 청년들은 땀 흘려 일하는 청년,소득이 낮은 청년들인데 이런 청년들한테 요행을 바란다고 한 것은 정치인으로서 해선 안 되는 무책임한 발언"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행성이라는 말을 쓰려면 뜻을 제대로 알고 말하라"라며 "이건 사이다 발언이 아닌 청년들에 대한 모욕성 발언"이라고 덧붙였다.

경기도가 일하는 청년들의 자산 형성을 돕기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시행 중인 '일하는 청년통장'은 참여자가 매월 10만원을 저축하면서 3년간 일자리를 유지하면 도 지원금, 이자 등을 합쳐 1천만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남 지사는 성남시의 청년배당 사업에 대해서도 비판했다. 남 지사는 "청년배당이 청년에게 소득을 올려주겠다는 마음은 좋은 데 선뜻 동의하기 어렵다"며 "(동의하기 어려운 것은) 청년이면 다 (혜택을) 줘야하는데 특정 나이 청년만 주는 점, 집에 재산이 많은 부모 아래 있는 청년들도 상관없이 다 주는 점"을 꼬집었다.

한편 남 지사는 최근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아들에 대해 "매일 면회를 가고 있다"라며 "아들에게 '죄지은 대로 벌 받을 거고, 벌 받는 과정에서 새롭게 태어나길 바란다. 그래도 너는 내 아들이고 사랑한다'라고 말해 준다"고 말했다. 홍지예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