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보] 광교호수공원서 숨진 채 발견된 도태호 수원부시장, 오후 2시까지 정상 근무

백창현 bch@joongboo.com 2017년 09월 26일 화요일

 

▲ 도태호 수원시 제2 부시장. 사진=중부일보DB
도태호(57) 수원시 제2 부시장이 26일 오후 3시 5분께 수원시 영통 광교호수공원에서 물에 빠져 숨진 채 발견됐다.

숨진 도 부시장은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인양돼 수원 아주대병원으로 이송됐다.

▲ 도태호(57) 수원 제2부시장이 26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광교호수공원 내 원천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수색작업에 나선 119구급대원들.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수원시와 경찰 등에 따르면 도 부시장은 이날 오전까지 공개 일정을 다 소화했고 오후 2시 10분쯤 택시를 타고 홀로 수원시청을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도 부시장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백창현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