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본무 LG회장, 철원 사망 병사 유가족에 위로금 1억원 전달키로 "고인 부모에 감동"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10월 17일 화요일

▲ 구본무 LG회장 <사진=LG>
구본무 LG회장, 철원 사망 병사 유가족에 위로금 1억원 전달키로 "고인 부모에 감동"

LG는 17일 "구본무 LG 회장이 강원도 철원에서 발생한 총기 사고로 숨진 이모(21) 상병의 유가족에게 사재(私財)로 위로금 1억원을 전달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 상병은 지난달 26일 전투진지 공사 작업을 마치고 부대로 복귀하던 중 인근 사격장에서 날아온 유탄에 맞아 군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사망했다.

고인의 부친은 "총을 쏜 병사가 큰 자책감과 부담감을 안고 살아가는 것을 원하지 않고, 그 병사도 어떤 부모의 소중한 자식일텐데 그분들께 아픔을 줘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고 밝힌 바 있다.

구본무 회장은 "큰 슬픔 속에서도 사격훈련을 하던 병사가 지니게 될 상당한 심적 타격과 군에 아들을 보낸 같은 부모의 입장에서 상대방 부모의 마음까지를 헤아린 사려 깊은 뜻에 매우 감동받았다"며 "그 분의 깊은 배려심과 의로운 마음을 우리 사회가 함께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달 취지를 설명했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