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교육청·수원시·경기남부청, 수험생 편의 위한 지원 추진

김동성·김준석 2017년 11월 15일 수요일

경기도교육청과 수원시,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오는 16일 치러지는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 대비해 수험생 편의를 위한 지원 대책을 추진한다.

도 교육청은 14일 남부청사 다산관에서 수능 시행관리를 위해 위촉한 315명의 도감독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시험장 최종 점검,시험장교의 시험관리,시험 당일 감독요령,상황별 대처요령 등에 중점을 두고 진행했다.

수험생들은 15일 예비소집에 참여해 시험시간 별 진행 요령,답안지 작성요령,부정행위 예방교육을 비롯해 수험표,사진이 부착된 신분증(주민등록증 또는 학생증),도시락 등 시험 당일 지참물과 휴대폰,전자기기 등 시험장 반입 금지 물품도 안내 받는다.

수원시는 수능에 맞춰 수험생 교통편의를 위한 긴급 교통대책을 시행한다.

시내 주요 교차로와 교통 혼잡지역, 22개 시험장 주변에는 택시 모범운전자, 공무원 등 교통정리·안내요원 234명을 배치한다.

수험생 교통대책과 관련해 긴급상황 발생 시 종합통제반(031-228-2296·2297·3293)으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경기남부청은 16일 오전 6시부터 12시간 동안 시험장 주변에서 특별교통관리를 한다.

이날 시험장 반경 2㎞ 이내 간선도로에는 교통경찰관 1천26명, 모범운전자 등 협력단체 819명이 배치돼 교통근무를 한다.

불법주차로 인한 혼잡을 예방하기 위해 주차 단속요원도 투입되며, 시험장 반경200m 바깥에 있는 공터와 이면도로 등은 임시주차장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경찰은 지하철역, 정류장 등 수험생 이동이 많은 102곳을 수험생 태워주기 장소로 운영한다.

한편 올해 수능은 도내 19개 시험지구 295개 시험장에서 총 16만 1천 222명의 수험생이 시험을 치른다.

김동성·김준석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