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교통사고 사망' 김주혁, 사고차량 블랙박스 공개 "약물·독물 검출無…블랙박스 음성녹음 꺼둔 상태"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11월 14일 화요일

▲ 연합
'교통사고 사망' 김주혁, 사고차량 블랙박스 공개 "약물·독물 검출無…블랙박스 음성녹음 꺼둔 상태"

지난달 말 교통사고로 숨을 거둔 배우 고(故) 김주혁의 사고차량 블랙박스가 공개됐다.

14일 서울 강남경찰서가 공개한 블랙박스 영상에서 김주혁은 강남 영동대로에서 자신의 벤츠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몰다가 옆에 달리던 그랜저 승용차를 두차례 들이받았고, 차를 멈춘 뒤 별안간 인도를 향해 돌진해 도로변 아파트 외벽에 부딪혔다.

강남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서울분원이 김씨의 시신을 부검한 결과 "김주혁의 사망원인은 머리뼈 골절 등 머리의 손상으로 판단된다"며 "미량의 항히스타민제가 검출됐지만 알코올이나 특기할 약물·독물이 검출되지 않았고, 심근경색이나 심장전도계 이상은 확인할 수 없었다"고 통보했다고 밝혔다.

국과수는 "최종 교통사고로 인한 치명적인 머리 손상이 발생하기 전에, 사후에 밝히기 어려운 급격한 심장·뇌 기능 이상이 선행됐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는 없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블랙박스는 차량 전방 화면만 나오고 음성녹음 기능은 꺼둔 상태"라고 말했다. 결국 김주혁의 부검에서 사고 원인을 확정할 만한 단서가 나오지 않았다. 홍지예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