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타는 청춘' 김준선 "이제 내가 나설 때"…일일 DJ로 나서 멤버들 김장 피로 쏵 날려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11월 15일 수요일

▲ <사진=SBS '불타는 청춘' 캡처>
'불타는 청춘' 김준선 "이제 내가 나설 때"…일일 DJ로 나서 멤버들 김장 피로 쏵 날려

가수 김준선이 일일 DJ로 변신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준선이 멤버들을 위한 노동요를 선보였다.

이날 멤버들은 김장을 담그며 김준선에게 노래를 부탁했다. 이에 김준선은 "이제 내가 나설 때"라며 각종 기구들을 준비해 나왔다.

이어 김준선은 "다들 고생하시고 여기가 내가 뮤지션이 필요한 타이밍이더라. 힘을 불어넣어드릴 수 있지 않을까 해서"라고 밝혔다.

일일 DJ가 된 김준선은 선글라스를 쓰고 팝송들을 선곡해 리믹스 버전으로 선보였다.

멤버들은 김준선표 음악 리믹스에 김장으로 쌓인 피로를 잠시나마 내려 놨다. 급기야 김준선은 라이브로 노래까지 불러 눈길을 끌었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