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용인 기흥에 2020년까지 첨단지식산업센터 조성

'기흥ICT밸리' 착공…IT·BT·CT 관련 600여개 기업 입주

2017년 11월 16일 목요일

▲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 259-1번지 일대 4만2천㎡에 대규모 첨단지식산업센터 '기흥ICT밸리'가 들어선다. 16일 열린 기공식에서 정찬민 용인시장(오른쪽 7번째) 등 관계자들이 첫 삽을 뜨고 있다. 사진=용인시청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 259-1번지 일대 4만2천㎡에 대규모 첨단지식산업센터 '기흥ICT밸리'가 들어선다. 

 용인시는 16일 정찬민 용인시장, 사업 관계자,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부지에서 기흥ICT밸리 기공식을 열었다.

 총 사업비 4천100억원이 투입되는 기흥ICT밸리는 SNK·교보증권·서울의과학연구소가 시행하고 SK건설이 시공을 맡는다.

 오는 2020년 말까지 지하 7층·지상 29층, 연면적 22만361㎡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3개 동을 짓게 된다.

 이곳에는 IT(정보통신)·CT(문화)·BT(바이오) 등 미래 산업을 선도해 나갈 600여 개 유망기업과 서울의과학연구소, CGV가 입주하게 된다.

 또 도서관, 어린이집을 건립해 인근 세종그라시아 아파트 주민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정 시장은 기공식에서 "기흥ICT밸리가 완공되면 8천여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합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