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동혁, 여자친구 배구선수 한송이 언급 "결혼 언제든 생각 있다"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11월 17일 금요일

▲ 조동혁 <사진=bnt>
조동혁, 여자친구 배구선수 한송이 언급 "결혼 언제든 생각 있다"

배우 조동혁이 배구선수 한송이와 잘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패션 브랜드 아르도를 론칭한 가수 출신 사업가 오병진과 배우 조동혁이 bnt 화보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알고 지낸지 벌써 15년의 세월이 흘렀다는 오병진과 조동혁은 가수와 배우로 데뷔 전 모델 활동을 하며 인연을 쌓았다. 함께 음악과 레저스포츠 등을 즐기다 자연스레 사업 이야기가 나와 브랜드 '아르도'를 론칭하게 됐다는 그들은 서로 의지가 많이 된다며 인터뷰 내내 끈끈한 우정을 과시했다.

아직까지는 동업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느낀 적 없으며 장점을 훨씬 크게 느끼고 있다는 두 사람은 동업하며 의견 충돌을 겪은 적이 없다고 말했다. 그 비결에 대해 양보하는 자세와 비슷한 취향을 언급하며 옷집에 가면 같은 옷을 고를 정도로 취향이 비슷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예능 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서 만난 배구선수 한송이와 올해 5월 열애를 인정했던 조동혁. 한송이와 잘 만나고 있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대답하며 애정 전선에 이상이 없음을 드러냈다.

이어지는 이상형과 결혼에 대한 질문에 조동혁은 "평소 취향이 비슷한데 여자 보는 눈은 달라 다행이다. 그래서 더 잘 맞는 것 같다"고 말하며 호탕한 웃음을 보였다. 두 사람 모두 생각이 건강한 사람을 좋아한다며 나이를 먹을수록 내면을 많이 보게 된다고 전했다.

결혼 계획에 대해 질문하자 조동혁은 "언제든 생각이 있다"며 "우리 나이에 결혼을 생각하지 않는 사람은 거의 없지 않나. 직업 특성을 이해해주는 사람을 만나면 하게 될 것 같다"고 답하며 진중하고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였다.

'우리동네 예체능'은 물론 '심장이 뛴다', '진짜 사나이', '정글의 법칙' 등 활동적인 예능 프로그램에 많이 출연했던 조동혁. 이에 대해 그는 "캐릭터가 강하다 보니 그런 쪽에서 섭외가 많이 온다"며 "리얼 버라이어티 예능 작가분에게 들은 말인데 내가 너무 좋다더라. 솔직하니까. 힘들면 힘든 티 다 내지, 배고프면 배고픈 티를 다 내지. 그래서인지 스튜디오보다 야외에서 고생하는 예능을 많이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남자답고 강한 이미지 때문에 힘들 때가 많다는 그는 "다 잘할 것 같은 이미지라 그런지 프로그램에서 당사자인 나에게는 물어보지도 않고 번지점프, 헬기레펠 등을 계획하는 경우가 많았다"며 "가면 그냥 뛰어야 하는 거다. 갑자기 안 뛴다고 하면 바보가 되는 상황. 겁이 많이 났지만 드라마 녹화를 지연시킬 수 없어 한 번에 뛰었다"고 설명하며 허탈한 표정을 지어 주위에 웃음을 안겼다.

▲ 오병진 <사진=bnt>
이에 오병진은 자신은 겁이 많은 스타일이라며 조동혁의 남자다운 면모를 칭찬했다. 그는 "번지점프 같은 것도 못 한다"며 "운전할 때도 과속하지 않는 편이며 전반적으로 안정적인 걸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오병진과 조동혁은 내년 계획에 중국 진출을 언급하며 "아직 좋은 분을 만나지 못해 기회가 없었다. 다가오는 12월에는 중국에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변함없이 꾸준한 모습을 보이다 보면 '아르도'의 브랜드 파워가 커질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믿고 살 수 있는 브랜드로 성장시키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덧붙여 기대감을 높였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