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길여 암당뇨연구원, '스마트에이징 융복합 기술'학술 세미나 개최

송길호 sgh@joongboo.com 2018년 02월 14일 수요일
이길여 암당뇨연구원은 오는 21일 오전 11시 연구원 연구동 4층 대강당에서 영남대 의과대학 김재룡(스마트에이징 융복합센터장)교수를 초빙, '스마트에이징 융복합 기술'이라는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학술세미나에서는 '건강하게 늙을 수 있는 방법'을 풀기 위해 노화를 억제하거나 늦추거나, 개선하는 효과를 가진 약물 또는 기술 개발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또 노화세포에만 발현하는 단백질을 억제하는 항체신약, 노화된 세포만 선택적으로 없애거나 젊게 되돌리는 신약, 신약이 노화세포에만 전달되도록 하는 나노약물전달체(나노파티클)의 개발 연구, 노화를 가져오는 등의 나쁜 물질이 세포에 침투하지 못하도록 방어막 역할을 하는 기술 등 다양한 안티 에이징 연구 성과도 발표된다.
김재룡 교수가 이끄는 '스마트에이징 융복합 연구센터'는 경제성장과 의학의 발달로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2030년 24%, 2060년 40%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 '건강하게 나이 드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
김 교수가 주도적으로 미래창조과학부에 제안한 스마트 에이징 센터는 미래창조과학부 한국연구재단에서 공모한 '2015년 선도연구센터사업 기초의과학분야(MRC)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 111억2천500만원을 지원받고 있다. 송길호기자/sgh@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그래픽 더보기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