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다니엘 측 "과거 육지담과 친분 이유로 퍼지고 있는 허위 루머 강경 대응할 것"

홍지예 hjy@joongboo.com 2018년 02월 14일 수요일

▲ 강다니엘. 연합
강다니엘 측 "과거 육지담과 친분 이유로 퍼지고 있는 허위 루머 강경 대응할 것"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 측이 인터넷에 떠도는 루머에 대해 강경대응 입장을 밝혔다.

14일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는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다니엘 빙의글(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팬이 집필한 소설)의 캡처를 게재하며 과거 자신이 강다니엘이 교제했으며 그 이야기를 바탕으로 빙의글이 작성됐다고 주장했다.

육지담의 글이 논란이 되자 래퍼 캐스퍼는 "강다니엘이 '프로듀스 101' 이후 바빠졌고 지담이와 만나기도 어렵고 연락하기도 힘든 상황인 사이라 서로 좋은 감정으로 정리 한 걸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비난이 계속 커지자 육지담은 문제가 된 글을 모두 삭제한 뒤 ""피드백은 제가 아니라 그 당사자들이 해야하고요. 심한 말 작작 하세요 진짜 다 모르시면. 아 저도 모르니까. 제발 나타나시죠. 장난 그만. 열받. 모른다고 나도 뭐가 어디서부터 뭔지 왜 사람 상처든 뭐든 각자 사정있으니까 그냥 두라고요 일단"라며 격양된 반응을 보였다.

이후 동료 래퍼 캐스퍼는 14일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하고 "강다니엘과 육지담을 만나게 한 장본인이며, 두 사람은 좋은 감정을 가지고 만나다가 강다니엘이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하면서 감정을 정리했다"고 밝혔다. 홍지예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그래픽 더보기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