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복싱선수들, 러시아 국제복싱대회 출전

백승재 deanbek@naver.com 2018년 05월 13일 일요일

인천의 복싱 선수들이 15일부터 20일까지 러시아 하바롭스크에서 열리는 ‘2018 콘스탄틴 코로트코프 메모리얼 국제복싱대회(International Boxing Tournament Konstantin Korotkov Memorial)’에 출전한다.

대회에는 한국과 주최국인 러시아 외에도 북한, 중국, 몽골, 우즈베키스탄, 헝가리 등 29개국 2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인천시복싱협회에서는 남자부 신종훈(49㎏급)과 김준기(56㎏급), 안민호(64㎏급·이상 인천시청), 김성민(52㎏급·인천복싱협회), 이정철(60㎏급·인하대), 여자부 남은진(51㎏급), 노희민(75㎏급·이상 인천시청) 등 7명이 출전한다.

인천시선수단은 아시안게임 2연패를 노리는 신종훈과 남은진 등 2명의 태극전사에게 메달을 기대하고 있다. 또 지난해 동메달을 목에 건 실업 2년차 이정철과 2012년 첫 러시아 대회에서 동메달을 딴 안민호(당시 광성고 3)도 메달이 기다려지고 있다.

김경식(인천시 복싱협회장) 선수단장은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을 앞두고 인천의 국가대표 선수들이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며 감각을 익히게 될 것”이라며 “인천 선수들이 정상급 기량을 갖춘 외국선수들과의 경기 경험을 토대로 올해 전국체전 등에서도 좋은 성적을 올릴 수 있을 것”고 말했다.

백승재기자/deanbek@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