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백종원의 골목식당‘ 테이·배윤경, 뚝섬서 식당 오픈 “음식 남긴 분 없었다” 기대↑

홍지예 hjy@joongboo.com 2018년 05월 25일 금요일

▲ SBS 제공
가수 테이와 신인배우 배윤경이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다섯 번째 ’백종원 사단‘으로 합류했다.

테이와 배윤경은 최근 서울 성수동 뚝섬 골목에서 식당을 오픈해 첫 장사에 도전했다. 테이는 연예계 숨겨진 요리 실력자로 알려져 있고, ‘국민썸녀’ 배윤경은 한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통해 실시간 검색어 장악은 물론 요리에 대한 열정까지 보였던 만큼 두 사람의 색다른 호흡이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두 사람이 선보이게 될 메뉴도 관심거리다. 그동안 ‘백종원 사단’으로 합류했던 연예인들은 샐러드, 굴라쉬, 카레, 브리또 등 다양하고 새로운 음식들을 선보이며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테이와 배윤경 역시 혹독한 연습과 솔루션을 거쳐 조만간 공식 메뉴를 공개할 예정이다.

테이와 배윤경은 “장사 초반부터 만만치 않더라”면서도 “시간이 갈수록 호흡이 잘 맞고 있다. 가오픈을 진행했는데 우리 식당에 오신 손님들 중 음식을 남긴 분은 없었다”며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갖게 했다.

두 사람이 합류하는 ‘성수동 뚝섬골목’ 편은 6월 중 첫 방송되며, 오늘(25일)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과 ‘원테이블’ 사장님들 간의 극한 갈등 상황이 그려진다. 더불어 황치열X남보라가 그동안 하지 못했던 허심탄회한 이야기들을 털어놓는다. 오늘(25일) 밤 11시 20분 방송.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