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러시아 월드컵] 일본, 세네갈과 2-2 무승부…혼다, 동점골 '통산 4골로 亞 최다골'

홍지예 hjy@joongboo.com 2018년 06월 25일 월요일

▲ 혼다. 연합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일본과 세네갈이 맞대결에서 2대 2 무승부를 기록했다.

일본은 25일(한국시간)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의 예카테린부르크 아레나에서 열린 세네갈과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2-2로 비겼다.

1차전에서 10명이 싸운 콜롬비아를 상대로 2-1 깜짝 승리를 챙겨 월드컵에서 아시아 국가로는 최초로 남미 국가를 꺾은 일본은 1승 1무가 돼 16강 진출 희망을 이어갔다.

세네갈과 일본은 1승 1무(승점 4) 로 공동 선두를 유지했다.

특히 후반 27분 교체 투입한 혼다 게이스케는 후반 33분 동점골을 집어넣고 월드컵 통산 4골로 아시아 최다골 선수가 됐다. 박지성과 안정환(은퇴) 등이 3골로 이 부문 2위다.

이와 함께 혼다는 2010년과 2014년 대회에 이어 러시아에서도 골 맛을 봐 일본 선수로는 최초로 3개 대회 연속 득점을 올린 주인공이 됐다.

경기 최우수선수(MOM)는 선제골을 터트린 세네갈 사디오 마네에게 돌아갔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