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남 코엑스몰 지하에 '삐에로쇼핑' 1호점 열어…개점 기념 명품 50% 세일

홍지예 hjy@joongboo.com 2018년 06월 28일 목요일

▲ 28일 개장한 서울 코엑스 삐에로쇼핑을 찾은 고객들이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연합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의 새 야심작인 만물잡화점 개념의 전문점 '삐에로 쑈핑'이 28일 문을 열었다.

삐에로 쑈핑 1호점은 강남구 스타필드 코엑스몰 지하 1∼2층에 총 2천513㎡(760평) 규모로 자리 잡았다.

주 타깃 고객층은 20∼30대로, 경험을 중시하고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를 추구하는 최근의 소비 트렌드를 접목한 매장이다.

이마트는 "기존 유통채널에 없던 새로운 쇼핑공간"이라며 "비교적 수입이 많지 않은 젊은 세대가 적은 금액으로 최대한의 만족을 얻을 수 있는 '탕진잼'(소소하게 탕진하는 재미)의 새로운 명소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삐에로 쑈핑은 이를 위해 기존 유통업계의 상식을 뒤엎는 역발상의 관점에서 매장을 꾸렸다.

우선 매장을 깔끔하게 구성하는 대신 오히려 상품을 복잡하게 배치해 소비자가 매장 곳곳을 탐험하는 기분이 들도록 했다.

신선식품부터 가전제품까지, 천냥 코너부터 명품 코너까지 4만여 가지 다양한 상품을 빈틈없이 진열해 판매한다.

기존 대형 유통업체에서 잘 판매하지 않던 성인용품이나 코스프레용 가발, 복장, 시가, 전자담배 등도 만나볼 수 있다.

▲ 연합
쇼핑하는 과정 자체에서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취업준비생 마이클, 래퍼 지망생 젝손, 반려 고슴도치 빅토리아, 신원미상의 애로호' 등 자체 캐릭터 4개를 개발해 매장에 B급 감성의 재미와 스토리를 입혔다.

재고 상품이나 부도상품, 유통기한 임박 상품들도 매입해 특가 판매한다.

해외 관광객을 겨냥해 한국 대표 먹거리인 김, 과자, 홍삼은 물론 화장품, 밥솥, 아이돌 기념품 등도 한데 모아 판매한다.

삐에로 쑈핑은 개점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프라다, 발렌티노, 펜디, 생로랑 등 병행 수입한 다양한 명품 피혁 잡화를 정상가보다 최대 50% 저렴하게 판매하는 삐에로 쑈핑은 오픈을 기념해 다음 달 11일까지 행사 카드로 명품을 30만원 이상 구매 시 10% 추가 할인을 해준다. 

한편 삐에로 쑈핑은 일본의 돈키호테를 벤치마킹했다.

돈키호테는 좋은 상품을 싼값에 살 수 있는 재미를 선사하며 쇼핑 명소로 자리 잡았다. 돈키호테는 지난해 기준 약 37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간 8조원 가량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