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친아들인 김경남에게도 무자비한 폭행… 역대급 악역 출현!

정영식 ceres701@joongboo.com 2018년 07월 12일 목요일
▲ 사진=MBC ‘이리와 안아줘’ 캡처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의 멈추지 않는 악행에 시청자들이 경악했다.

12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에서는 채옥희(서정연)에게 둔기를 휘둘러 살해하려는 윤희재(허준호)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윤현무(김경남 분)는 윤희재가 채옥희를 찾아가 살해하려는 순간 나타나 이들과 마주했다. 윤희재는 자신을 말리려는 윤현무에게 "아들 자격 없다"며 냉정하게 악행을 계속하려 했다.

윤현무는 채옥희를 죽이지 말아 달라면서 자신이 대신 윤희재의 둔기를 맞았다 .그 순간, 밖에서 경찰차의 사이렌 소리가 들려오자 윤희재는 도주했고 채옥희와 윤현무는 목숨을 구했다.

정영식 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