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썰전' 기무사 개혁하려면? 박형준 "개혁과정에서 정치공작 부당"vs 노회찬 "기무사 해체해야"

정영식 ceres701@joongboo.com 2018년 07월 13일 금요일
▲ 사진=JTBC '썰전' 캡처


'썰전'에서 기무사 문건 논란을 두고 노회찬 의원과 박형준 교수가 옥신간신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썰전'에는 기무사 문건 논란을 주제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와 박형준 교수가 토론을 벌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노회찬 의원은 "기무사의 기득권을 유지하려는 세력과 기무사를 개혁하려는 세력, 각자 유리한 말만 내세운다. 기무사 개혁을 빨리 끝내는 게 모든 문제의 해결책"이라고 포문을 열었다.

박형준 교수는 “과도한 정치 개입이 많지 않나. 문제점이 많다면 개혁을 해야 한다”면서도 “다만 개혁 과정도 매우 중요하다. 개혁 반대 세력을 압박하기 위한 정치 공작도 부당한 일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에 노회찬 의원은 “본연의 업무를 일탈해 국정을 흔드는 부작용이 컸다. 해체에 준하는 개혁을 해야 한다”서 “기무사의 과거 악습이나 잘못에 대해 정정당당하게 처벌하는 게 맞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정영식 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