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서구·도시공사, ‘서북부 제2종합터미널 ’ 추진 방안 논의

이범수 ameegojbn@joongboo.com 2018년 07월 17일 화요일
▲ 이재현 서구청장(왼쪽)이 인천도시공사를 방문해 황효진 공사사장과 서구 개발사업에 대한 상호협력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서구청

이재현 서구청장이 17일 인천도시공사를 방문해 황효진 인천도시공사 사장을 만나 지역 내 개발사업 전반에 대한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 구청장은 면담에서 인천도시공사에서 추진하는 ‘서북부 제2종합터미널 건설’, ‘검암역세권 개발사업’, ‘검단신도시조성사업’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 구청장은 “서북부 제2종합터미널이 단순한 환승과 편의시설 중심의 터미널 기능을 넘어서 쇼핑, 컨벤션, 호텔 등이 복합적으로 개발돼 편익은 물론 다양한 비즈니스가 이루어질 수 있는 복합단지로 개발해야 한다”며 서구가 남북교류의 거점, 나아가 동북아 글로벌 도시로 발전할 수 있는 개발 방향을 제시했다.

황효진 인천도시공사 사장은 “서북부 제2종합터미널 및 검암역세권 개발 시 서구 의견이 적극적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원활한 사업추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서구청의 행정적 지원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했다.

한편 서구와 인천도시공사는 검단신도시 조성과 관련한 철도, 도로 등 광역교통망 조기확충과 앵커시설 유치, 문화·체육시설 확충, 환경문제 등 지역 현안사항에 대해서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범수기자/ameego@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