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얼굴]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신임 과학부문 상임이사에 전병선 전 KT상무이사 임명
[새얼굴]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신임 과학부문 상임이사에 전병선 전 KT상무이사 임명
  • 정성욱기자
  • 기사입력 2020.01.13 18:03
  • 최종수정 2020.01.13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왼쪽)전병선 신임 과학부문 상임이사가 이재명 경기도지사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13일 (왼쪽)전병선 신임 과학부문 상임이사가 이재명 경기도지사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신임 과학부문 상임이사에 전병선(59) 전 KT 상무이자 KTis 전무가 임명됐다.

전 신임 상임이사는 13일 경기도지사 집무실에서 이재명 지사로부터 임명장을 교부받고 공식 임기를 시작했다.

전 상임이사는 경기도 과학기술진흥과 4차산업혁명 시대에 기업의 혁신성장을 이끌기 위한 업무를 관할한다.

전 상임이사는 1996년 국회위원 보좌관을 시작으로, KT 충북본부장과 마케팅연구소장, 상무로서 최고경영자의 업무총괄업무를 담당했다. KTis에서는 미디어마켓사업부문장을 맡았다.

최근에는 서울시 신시장 컨설팅그룹 전문위원을 역임하는 등 국회와 지자체, 기업에서 두루 활동했다.

전 상임이사는 1960년생으로 숭실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2016년 ‘왜 사람중심경영인가’를 출간했다.

전 상임이사는 "대·중소기업 상생협력플랫폼을 구축해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협력으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와 기술자립이 가능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사람 중심의 4차산업혁명과 클러스트 기반의 바이오산업 육성에 앞장서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전 상임이사의 임기는 2022년 1월 12일까지다.

정성욱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