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빈센트병원 자선회, 필리핀 의료봉사…483명 의료혜택
성빈센트병원 자선회, 필리핀 의료봉사…483명 의료혜택
  • 변근아
  • 기사입력 2020.01.14 18:52
  • 최종수정 2020.01.14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빈센트_자선회_필리핀의료봉사2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성빈센트자선회가 필리핀 파야타스 및 바공실랑안 지역에서 의료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 모습. 사진=성빈센트병원 제공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성빈센트자선회가 최근 필리핀 마닐라 파야타스 및 바공실랑안 지역에서 의료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4일 밝혔다.

성빈센트자선회 봉사단은 배정민 교수(피부과)를 단장으로 김경일 교수(정형외과), 김혜경 팀장(간호부), 김유진 파트장(간호부), 최영해 파트장(약제팀), 최현민 방사선사(영상의학과), 김명섭 작업치료사(재활의학과), 김경규 팀장(총무팀) 등 총 8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필리핀 파야타스 및 바공실랑안 지역에서 의료봉사를 진행해 총 483명의 현지 주민들을 진료했다. 해당 지역은 쓰레기를 주워 생활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인 지역으로 기본적인 의료서비스조차 받기 어려운 곳으로 알려져 있다.

봉사단장 배 교수는 "병원을 쉽게 이용하지 못하는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고 있는 현지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감사했다"며 "오히려 우리가 더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는 값진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성빈센트자선회의 성빈센트병원에 근무하고 있는 교직원 약 960여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 활동하고 있는 자선단체로, 국내외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희망을 전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필리핀 의료봉사활동은 2016년부터 진행되고 있다.

변근아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