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우면 옷 입어라"…설날 난방 문제로 다투다 아버지 살해한 20대
"추우면 옷 입어라"…설날 난방 문제로 다투다 아버지 살해한 20대
  • 홍지예
  • 기사입력 2020.01.26 15:45
  • 최종수정 2020.01.27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 자료(해당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연합 자료(해당 기사와 관련 없음)

설날 난방문제로 아버지와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2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26일 경기 광주경찰서에 따르면 존속살인 혐의로 A(20)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25일) 오후 4시5분께 경기 광주시의 한 아파트에서 아버지 B씨(49)를 흉기로 한 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사건 직후 출동한 소방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집이 추워 보일러 온도를 높이겠다고 했으나 아버지 B씨가 "추우면 옷을 입어라"고 한 것을 놓고 말다툼을 벌이다가 격분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는 취지로 진술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더 조사한 뒤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B씨에 대한 부검을 27일 진행할 예정이다.

홍지예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