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보건소 근무 60대 금연단속원
평택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보건소 근무 60대 금연단속원
  • 표명구
  • 기사입력 2020.02.25 11:38
  • 최종수정 2020.02.25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TV
사진=연합뉴스TV

평택시는 코로나19 3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확진자는 송탄보건소에 근무하는 60대 금연단속원(동삭동 현대아파트 거주, 남성)으로 24일 서울경찰병원에 정기검진 확인 차 방문했다가 발열에 따른 선별진료 검사 후 25일 오전 최종 확정 판정을 받았다. 가족들은 즉시 격리됐고, 확진자는 파주의료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시는 확진자의 동선에 대해 ▶20일 16시 사랑외과의원 ▶20일 16시10분경 평택프라자약국 및 금연지도 관내 출장(32개소) ▶21일 07시20분경 서울경찰병원(소화기내과 정기검진) ▶21일 10시경 송탄보건소 출근 및 금연지도 관내 출장(34개소) ▶22~23일 자택 ▶24일 14시25분경 서울경찰병원 (정기검진 결과 확인 및 발열에 따른 코로나19 선별진료검사) ▶25일 09시 최종 확진 판정됐다고 설명했으며, 확진자는 마스크를 항상 착용하는 등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한 것으로 확인됐다.

평택시와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역학조사를 통해 정확한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 파악에 주력하고 있으며, 해당 환자가 신천지 종교와는 관련없다고 밝혔다.

시는 추가 동선, 접촉자 등이 확인되는대로 SNS 등을 활용, 신속히 알릴 계획이다.

표명구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