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 선정
농협중앙회,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 선정
  • 표명구
  • 기사입력 2020.05.20 16:39
  • 최종수정 2020.05.20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의 새농민상을 수상한 고진택·박명순 부부.

2020년도 농협중앙회에서 선도농업인을 선정해 시상하는 이달의 새농민상(像) 수상자로 4월 고진택·박명순 부부, 5월 이재홍·곽현주 부부가 선정됐다.

이달의 새농민상은 자립, 과학, 협동의 새농민운동 3대 정신을 앞장서 실천함으로써 농가소득 증진과 영농과학화 및 지역농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선도 농업인을 지칭하는 영예로운 명칭으로, 새농민 운동 확산을 위해 1966년부터 농협중앙회에서 선정·시상한다.

안성은 현재 총 73명(정회원 35부부, 명예회원 1부부, 자문위원 1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매년 1~2 부부를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추천·선정한다.

고진택 · 박명순 부부는 일죽면서 자연지기 농장을 운영하며 시설하우스 48동에서 채소를 생산하고 있다.

5월의 새농민상을 수상한 이재홍·곽현주 부부.

이재홍 · 곽현주 부부는 시 중리길에서 ‘서과원’ 배 농장(67,107㎡)을 운영하고 있는 선도농업인으로서 일죽농협과 안성원예농협의 추천으로 새농민상의 영예를 안았다.

두 부부 수상자들은 "농업에 최선을 다한 결과 새농민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영광스럽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표명구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