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쿠팡 물류센터 근무 주민 1명 확진…관내 누적 117명
부천, 쿠팡 물류센터 근무 주민 1명 확진…관내 누적 117명
  • 홍지예
  • 기사입력 2020.05.30 20:49
  • 최종수정 2020.05.30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근무한 부천 주민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연합 자료
경기도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근무한 부천 주민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연합 자료

경기도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근무한 부천 주민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30일 부천시에 따르면 중동에 거주하는 A(42·여)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부천 쿠팡 물류센터(제2공장) 근무자로 최근 검체 검사를 받은 뒤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방역 당국은 역학조사를 하며 A씨의 동선과 접촉자 등을 확인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 물류센터 제2공장과 인근 제1공장을 오가며 근무한 21명도 검체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A씨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는 나오는 대로 공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쿠팡 부천 물류센터와 관련해 부천시가 관리하는 코로나19 확진자는 31명으로 늘었으며 부천 전체 누적 확진자도 117명으로 증가했다.

홍지예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