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부터 도시가스 요금 가구당 2천원가량 내린다
7월부터 도시가스 요금 가구당 2천원가량 내린다
  • 전원희
  • 기사입력 2020.06.29 18:02
  • 최종수정 2020.06.29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7월 1일부터 도시가스 요금(서울시 소매요금 기준)을 평균 13.1% 내린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모든 용도의 도시가스 평균 요금은 현행 메가줄(MJ·가스사용 열량 단위·1㎥=43.1MJ)당 15.24원에서 약 2원 내린 13.25원으로 조정된다.

용도별로 보면 주택용은 11.2% 인하된다. 가구당 요금은 월평균 여름철 2천 원, 겨울철에는 8천 원씩 절감될 것으로 보인다.

일반용은 12.7% 인하돼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는 도시가스 요금이 월평균 3만 원가량 줄 것으로 예상된다.

산업용은 15.3% 내린다.

요금 조정은 지난해 7월 4.5% 인상 이후 1년 만으로, 최근 유가 하락에 따른 원료비 인하 등을 반영했다.

전원희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