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가상남편 곽시양, 예명 한선우 활동 시절 "여자 한접시 넘게 만나" 과거 발언 논란
김소현 가상남편 곽시양, 예명 한선우 활동 시절 "여자 한접시 넘게 만나" 과거 발언 논란
  • 이세용
  • 기사입력 2016.01.17 16:01
  • 최종수정 2016.01.1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df33333333333333.jpg
김소현 가상남편 곽시양, 예명 한선우 활동 시절 "여자 한접시 넘게 만나" 과거 발언 논란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우결)' 김소현의 가상남편 곽시양의 과거 발언이 논란이 되고 있다.

곽시양은 과거 '한선우'라는 예명으로 활동 당시 한 방송에 출연 . 

당시 최고의 바람둥이 ‘한선우’로 등장한 곽시양은 연애 경험에 대해 이야기하며 "접시 하나는 넘죠"라며 100명 이상의 여성과 연애를 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곽시양은 출연한 여성 게스트들에게 첫 경험에 대해 묻는 등 수위높은 질문들을 쏟아냈다.

곽시양의 과거 영상과 '짤방'들이 각종 SNS와 온라인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며 네티즌들의 반응 또한 뜨겁다. 

네티즌들은 곽시양의 과거발언에 "저런 말 해놓고 이미지 변신 잘했네", "김소연은 어떤 마음들까" "접시라는 말은 무슨 뜻일까" 등 다소 과격한 반응들을 보이고 있다. 

이에 반해 일부 네티즌들은 "철 없는 어렸을때니까 이해는 하지만 다시 저러면 안될 것", "신인이니까 시키는데로 했을 것" 등 두둔하는 반응도 보이기도 했다. 이세용기자 

사진=ETN 미소녀 아일랜드 영상 캡쳐 (김소현 가상남편 곽시양, 예명 한선우 활동 시절 "여자 한접시 넘게 만나" 과거 발언 논란)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