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동구, 실감콘텐츠체험관 '탐' 시즌 2 개편
인천동구, 실감콘텐츠체험관 '탐' 시즌 2 개편
  • 이범수
  • 기사입력 2017.12.28 22:13
  • 최종수정 2017.12.28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동구는 오는 29일부터 실감콘텐츠체험관 ‘탐’이 시즌 2로 개편해 누구나 이용하기 쉽도록 이용요금을 대폭 낮춘다고 28일 밝혔다.

실감콘텐츠체험관 ‘탐’ 시즌 2는 기존 16종에서 24종으로 내부콘텐츠를 전면 개편함으로써 기존보다 더 다양한 고객층이 동적이고 실감나게 즐길 수 있는 체험학습의 공간을 마련했다.

체험공간은 총 4개 층으로 각 층마다 색다른 테마로 꾸며졌으며 ▶지하 1층(추리 TA:M)은 탐의 VR 인천여행, 마카롱 토크쇼, 배고픈 요괴, 개항장 방 탈출 ▶지상 1층(요정 TA:M)은 카페, 로봇 애니메이션 VR, 러닝 나이트, 요정 색칠놀이, 요정 아쿠아리움, 증강현실 마법 놀이, 인천 상륙작전 VR ▶지상 2층(배다리 TA:M)은 3D 탐의 연대기, 타임머신 증기 기관차, 탐의 마법 리듬 게임, 차원이동 우주선 VR, 탐의 소원 방 ▶지상 3층(상상 TA:M)은 다이노 VR(정글/레이스), 퓨처 바이크 VR, 플라잉 드론 VR(시티/만리장성), 패러글라이딩 VR(설산/협곡), 드래곤 동굴 VR 등으로 조성됐다.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가격조정에 나선 ‘탐’은 성인은 2만원에서 9천원으로, 청소년은 1만7천원에서 1만원으로, 유아는 1만5천원에서 9천원으로 이용요금을 조정했다.

또한 내년 2월 18일까지 스케이트장, 야시장 연계 이벤트 쿠폰 소지자에 대해서는 30%의 추가 할인도 실시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시즌 2는 ‘실감콘텐츠’와 지금은 사라진 ‘동양의 마법사 탐’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인천 개항기 시절의 역사·문화와 4차 산업혁명에서 주목하는 ICT 기술 등을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다”며 “방학을 맞아 아이들과 함께 방문하시어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범수기자/ameego@joongboo.com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