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를 줄게’ 예성, 천문대서 별자리 설명·시 낭송 듣다 울컥 “흔들리는 오늘”
‘우주를 줄게’ 예성, 천문대서 별자리 설명·시 낭송 듣다 울컥 “흔들리는 오늘”
  • 홍지예
  • 승인 2018.0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채널A 제공
그룹 슈퍼주니어 예성이 울컥했다.

25 방송되는 채널A ‘우주를 줄게’에서 경남 합천의 별을 마주한 예성이 울컥한 사연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천문대에서 별을 감상하는 ‘우주를 줄게’ 멤버들의 모습과 함께 황매산 정상에서 펼쳐진 멤버들의 라이브 음악 공연이 소개된다.

멤버들은 천문대 안에 누워 별을 본다. 이에 더해 천문대지기의 별자리 설명과 함께 별과 어울리는 시 낭송을 듣기 시작한다.

‘우주를 줄게’ 제작진은 “시 낭송을 듣던 멤버들은 한참 동안 말을 잇지 못하며 여운에 잠겼다”며 “특히 예성은 ‘일정 내내 많은 생각이 교차한다. 마음, 목소리, 눈빛까지도 흔들리는 오늘’이라며 고단함을 고백했다”고 밝혔다. 25일 밤 11시 방송. 홍지예기자/



볼만한 기사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권선로 733 (인계동) 중부일보
  • 대표전화 : 031-230-2114
  • 팩스 : 031-233-301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병수
  • 법인명 : 주식회사 중부일보
  • 제호 : 중부일보
  • 등록번호 : 경기 아 50724
  • 등록일 : 2013-07-25
  • 발행일 : 2013-07-25
  • 발행인 : 추성원
  • 편집인 : 최윤정
  • 북부본사 : 경기도 의정부시 호국로 1519번길 3-1(금호동)
  • TEL : (031) 873-0002
  • FAX : (031) 873-0005
  • 인천본사 : 인천광역시 남동구 구월남로 148 타워플러스 603호
  • TEL : (032) 437-0081
  • FAX : (032) 437-0085
  • 중부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중부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oongboo.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