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체는 정상"…성인잡지 플레이보이, 누드사진으로 복귀

2017년 02월 14일 화요일

▲ 누드사진을 실은 성인잡지 플레이보이 3∼4월호 표지 <사진=플레이보이 트위터 캡처>
누드 사진을 퇴출했던 미국 성인잡지 플레이보이가 '정체성 회복'을 선언하며 다시 지면에 누드 사진을 싣기로 했다.

 플레이보이는 13일(현지시간)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통해 3∼4월 호부터 지면에 여성 누드 사진을 게재한다는 방침을 '나체는 정상'(#NakedIsNormal) 해시태그와 함께 발표했다.

 플레이보이가 공개한 최신호 지면에는 여성 누드 사진이 여러 장 들어갔다.

 성인 잡지의 대명사인 플레이보이는 작년 3월부터 지면에 누드 사진을 싣지 않았다. 온라인으로 포르노를 쉽게 접하는 시대에 종이에 인쇄된 누드는 한물갔다는 판단에서였다고 AP통신은 전했다.

 플레이보이 창업자 휴 헤프너의 아들이자 최고창의성책임자(CCO) 쿠퍼 헤프너는이날 "오늘 우리는 우리 정체성을 회복했다"고 트위터에 밝혔다.

 그는 "잡지가 누드를 보여준 방식은 구식이지만 완전히 없앤 것은 실수였다"며 "누드는 문제가 없기 때문에 한 번도 문제가 된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연합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