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모님 선거 유세 나서는 심상정 아들 이우균·유승민 딸 유담 눈길 '아이돌 아냐?'

홍지예 hjy@joongboo.com 2017년 04월 21일 금요일

▲ <사진=방송 캡처>
부모님 선거 유세 나서는 심상정 아들 이우균·유승민 딸 유담 눈길 '아이돌 아냐?'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의 아들 이우균씨와 유승민 바른정당 대선후보의 딸 유담씨가 화제다.

지난 18일 방송된 채널A '외부자들'에는 심상정 후보가 출연해 "아들 얼굴이 공개되고 나서 지지자가 늘어나야 하는데 며느릿감만 늘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아들이 나와 이름이 섞이는 것을 (나는)원하지 않았지만 지난 총선 때 '아들'이라고 적힌 옷을 입고 선거운동을 해 깜짝 놀랐다"고 밝혔다.

심상정은 "싫으면 하지 말라고 했더니 '등록금도 받는데 이 정도는 해야죠'라고 하더라"라고 말하며 자랑스러워했다.

특히 아들 이우균씨의 사진이 공개되자 패널들은 "배우 이제훈을 닮은 것 같다"고 훈훈한 외모를 칭찬했다.

한편 유승민 대선 후보의 딸 유담씨도 걸그룹 못지 않은 빼어난 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유담씨는 내주 엄마와 함께 아버지 유승민의 유세를 도울 예정이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