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상] 염태영-김만수 회동, '도지사 경선룰' 마련 협의

백창현 bch@joongboo.com 2017년 07월 07일 금요일


김만수 부천시장이 지방선거를 1년 앞두고 도지사 경선 룰을 협의하기 위해 염태영 수원시장을 직접 찾았다.

6일 수원시청 시장 집무실에서 이뤄진 이날 회동에서 김 시장은 “지방선거까지 1년여가 남았지만, 시정을 이끌어야 하는 지자체장이 경선에 참여하는 것은 만만치가 않다”며 염 시장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그는 “지자체장, 국회의원, 여성 등 분야별로 나눠 예선을 한 후 본선을 치르자”며 “우리나라도 기초단체장들이 현장에서 주민들과 함께 이뤄낸 성과를 바탕으로 광역단체장으로 진출하는 분위기가 만들어져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날 김 시장은 더불어민주당 기초단체장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염 시장에게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중 경기지사에 출마하려는 인원이 많아지고 있는 만큼 하루 빨리 경선룰을 정하자는 의견을 전달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염 시장은 “적절한 시점이 되면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기초자치단체장협의회 회원들이 모이는 자리를 만들어 의견을 들어보겠다”며 “기초단체장들 의견을 경기도당과 중앙당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염시장은 “지금 새 정부가 일자리 창출, 도시재생사업 등을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새 정부 핵심사업 추진을 앞두고 경선이나 출마를 이야기하는 것은 시기적으로 적절하지 않다”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고수했다.

백창현기자

영상=류준

▲ 사진=영상 캡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