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시어부' 이경규, 붕어 대전에서 해외 출조권 획득할까… 지상렬×최현석 게스트 출연

정영식 ceres701@joongboo.com 2018년 05월 24일 목요일
▲ 사진=채널A


‘도시어부’에 개그맨 지상렬과 최현석 셰프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24일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는 ‘붕어의 신’을 가리는 ‘춘계 천하제일(天下第一) 붕어낚시대회’를 개최한다. 평소 민물낚시에 큰 자신감을 보였던 지상렬과 최현석은 ‘붕어의 신’으로 등극하기 위해 경쟁을 벌인다.

지상렬은 “붕어가 안 잡힐 경우 1주일 동안 버티겠다“며 ‘도시어부’를 위해 온몸을 불사를 기세로 등장한다. 최현석 역시 “오늘은 ‘집어(集魚)’가 아니고 ‘잡어’다. 다 잡어!”라고 포부를 밝혀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이경규는 “’C급’(지상렬)과 ‘뱃멀미’(최현석)가 오면 어떻게 해”라며 질색했다는 후문.

한편 이날 방송에선 총 4개의 황금배지를 보유한 이경규에 시선이 모아진다. 황금배지 5개를 모으면 ‘해외 출조권’을 획득할 수 있다. 이번 방송은 이경규의 ‘슈퍼배지 결정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상황. 지상렬과 최현석은 ‘도시어부’들과 해외에 같이 가기 위해 고기는 안 잡고 피디의 손을 잡는 등 필사적으로 노력하는 모습을 보인다. 두 사람의 치열한 본인 어필이 시작되자 이경규는 “떡 줄 놈은 생각도 안 하고 있다”고 단호하게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지상렬, 최현석 중 진정한 ‘도시어부’ 해외 동반 출조자가 될 사람은 누구인지 24일 목요일 밤 11시 채널A ‘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시어부’는 연예계를 대표하는 자타공인 낚시꾼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이 지금껏 공개된 적 없는 자신들만의 황금어장으로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

정영식 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