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서희, “방탄소년단 뷔 클럽서 봤다” 발언 해명 “지나가다 봄, 아예 모르는 사이”

홍지예 hjy@joongboo.com 2018년 06월 14일 목요일

▲ 한서희 SNS
한서희가 그룹 방탄소년단 뷔를 클럽에서 봤다고 말한 뒤 논란이 된 것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한서희는 14일 자신의 SNS에 “별 것도 아닌 걸로 엄청 신났네? 한서희와는 아예 모르는 사이다. 성인 때 지나가다 봄. 말도 안 섞음. 아예 모르는 사이다”라고 적었다.

이어 “한서희는 당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댓글에 그 남자그룹 관련하여 질문이 넘쳐나자 그냥 별일 아닌 듯이 그냥 말한 거였다”라고 해명했다.

앞서 한서희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방탄소년단을 좋아하냐”는 질문에 “나이가 몇인데 엑소랑 방탄소년단을 좋아하겠나. 나 19살 때 방탄소년단 뷔랑 클럽에 갔었다. 당시 친한 친구 모델 김기범이 뷔를 데려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절대 내가 부르지 않았다, 내가 테이블을 잡았는데 뷔가 왔다”고 설명했다.

또 “뷔가 미성년자 때 클럽에 간 것이냐”고 재차 묻자 한서희는 “나는 미성년자 때 많이 갔지만 뷔는 모르겠다”고 얼버무렸다.

한편 한서희가 언급한 모델 김기범은 서경대학교 모델연기과를 졸업, YG케이플러스에 소속돼 있있다. 2017년 디자이너 패션 포럼&어워즈에서 남자 패션 모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홍지예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