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비 중인 아우디서 갑자기 불…엔진룸·내부 타 1천700여만원 피해
정비 중인 아우디서 갑자기 불…엔진룸·내부 타 1천700여만원 피해
  • 홍지예
  • 기사입력 2020.01.21 09:50
  • 최종수정 2020.01.21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이 난 아우디 차량. 사진=인천 서부소방서 제공
불이 난 아우디 차량. 사진=인천 서부소방서 제공

자동차 정비소에서 정비 중인 아우디 차량에서 갑자기 불이 났다.

21일 인천 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6분께 인천시 서구 한 자동차 정비소에 주차돼 있던 아우디 차량 엔진룸에서 불이 나 6분 만에 꺼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 불로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차량 엔진룸과 내부가 타 1천700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났다.

이 차량은 불이 나기 10분 전 정비소에서 배터리를 충전했으며 보닛이 열린 상태로 주차돼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주차된 차 엔진룸에서 불꽃이 난다"는 행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대원 35명을 투입해 불을 껐다.

소방당국은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화인을 조사중이다.

홍지예기자/



볼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