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생활개선회 경기도연합회, 수제 마스크 8천800개 릴레이 기부
한국생활개선회 경기도연합회, 수제 마스크 8천800개 릴레이 기부
  • 황호영
  • 기사입력 2020.03.25 17:18
  • 최종수정 2020.03.25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개서연합회 면마스크 기부
사진=경기도농업기술원

경기도농업기술원은 25일 소속 한국생활개선회 경기도연합회가 이날까지 수제 마스크 8천800개를 제작, 기부했다고 전했다.

수제 마스크 기부 행렬은 지난 11일 포천, 용인시 연합회에서 2천 개의 마스크를 제작, 기부한 데서 시작됐으며 이후 25일까지 도내 15개 시·군 연합회가 릴레이로 동참해 6천800개의 수제 마스크가 추가로 제작됐다.

수제 마스크는 각 지자체와 복지기관 등에 전달됐으며 전달된 마스크는 미혼모 가정, 독거노인 등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윤종철 도농기원 지도정책과장은 "연합회원들의 성숙한 시민의식과 재능기부가 코로나19의 조기종식에 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생활개선회 경기도연합회는 도내 여성농업인으로 구성된 봉사단체로 다문화 가정, 독거노인 등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황호영기자



볼만한 기사